사진-영상-카메라2016.12.06 17:31


정든물건은 버리기가 아깝습니다.
약간의 값어치가 되기는 하겠지만 차라리 두고 추억삼아 가지고 놀고싶은 물건입니다.
한동안 산이고 바다고 여행다니면서 험한 환경에서 잘 견디어 준 고마운 물건입니다.

석양이 내리는 산을 하산 하면서 잠시 쉬려고 내려놓은 카메라를 다른걸로 찍은것입니다.
낙옆딩구는 쉼터 마루바닥이 카메라와 잘 어울리는 것 같습니다.
비싸고 좋은 카메라로 자꾸 질르기 시작하면 멈출 수가 없어 집니다.
오래 오래 사용하며 정들고 때묻으면 버리기가 실어집니다.
비싼 수리비를 물면서도 고쳐쓰는마음이 그런것입니다.

업그레드 한지 오래됬지만 오래된 이 카메라는 산행할때 아무렇게나 가지고 다니는 참 편한 것입니다.

내 카메라IM-A860K | 1.1mm | ISO-0 | 2014:11:16 12:58:23내 카메라


내 카메라IM-A860K | 1.1mm | ISO-0 | 2014:11:16 12:58:41내 카메라

 
 

신고
Posted by RiverWind blogessay46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