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고장 에러코드 901과 336134278

카카오 토크 에러코드 336134278 과 에러코드 901

아래그림처럼 메시지가 뜬다.
와이파이나 3G등 인터넷 접속은 잘 된다.

갑자기 아주 갑자기 아무 일도 한게 없는데 그냥 보내기도 받기도 안되서 계정정보를 건드리니까 이런 메시지가 든다.
같은자리에 있는 집사람꺼는 잘되는데 함께보낸 메시지가 나만 안된다.


에러코드 336134278 이 뜨며 네트워크관리자에게 문의하라고 한다.

네트워크관리자는 누구인지 애매하다.
최초 Admin 관리자는 나인데 나는 이 문제를 해결 할 능력이 없다.

통신회사에 물어보라는 말인지도 모른다.
아님 카톡관리자를 지칭하는 말인지도 모른다.
하여튼 온라인에 찾아봐도 시원한 답을 올린사람은 없다.


로긴하려고 하니까 에러코드 901이 뜬다.
일단 사진을 앨범에 들어가서 몽땅 다운로드를 했다.

채팅내용도 필요한게 많지만 백업 할줄을 몰라서 포기하고 카톡을 언인스톨하고 어플을 다시 깔았다.

깔고나니까 ^^감쪽같이 "카톡왔숑"소리가 연속 들린다.



에러코드 336134278에러코드 336134278


이유도 모르고 고치는 방법도 모르지만 이럴때는 새로 까는것이 최고라는 생각이 든다.





 에러코드 901에러코드 901


그림처럼 나온 메시지는 일시적인 오류가 아닙니다.

어제저녁에 이런일이 발생했는데 오늘 아침까지 그대로이며 집사람 카톡은 같은 와이파이하에서 잘 되고 있거든요.

혹시 이런경우의 대처방법을 아는 분은 댓글로 알려 주시면 다른분들께 참고가 될 것입니다.저는 몰라서 새로 깔아서 해결 했습니다.



신고
Posted by RiverWind blogessay46

댓글을 달아 주세요




늦은 봄에서 초여름사이에 피는 자란입니다.

자란은 대한민국 원산인 식물이며 숙근성 다년초 식물로서 한국 일본 중국에 분포하고있습니다.


자란(紫蘭)은 북한에서 백급이라고 하며 난초과의 식물입니다.
해남,진도,유달산에 많이 자생하는 여러해살이풀로서 비교적 양지 쪽에서 서식합니다.


한방에서는 덩이줄기를 백급(白及)이라고 하며 수렴·지혈·배농제로서 상처와 위궤양 등에 사용한다. 중국에서는 가슴앓이·기침과 호흡곤란 치료에 사용하며, 또 점질이 있어 풀을 만들기도 한다.

학술적인 정보로 학명은 Bletilla striata(Thunb. ex Murray) Reichb. fil이며,

속씨식물문-외떡잎식물강-아스파라거스목-난초과-석곡아과-아레투사족-자란속-자란입니다.
자란(紫蘭)의 곷말은 서로 잊지 말자입니다.
일본어로는 シラン(紫蘭)이며 대왐풀 또는 주란(朱蘭)이라고도 합니다.


자란(紫蘭),백급, シラン(紫蘭),대왐풀,주란(朱蘭)SONY | ILCA-77M2 | 1/160sec | F/11.0 | 70.0mm | ISO-160자란(紫蘭),백급, シラン(紫蘭),대왐풀,주란(朱蘭)

자란(紫蘭),백급, シラン(紫蘭),대왐풀,주란(朱蘭)SONY | ILCA-77M2 | 1/125sec | F/11.0 | 70.0mm | ISO-160자란(紫蘭),백급, シラン(紫蘭),대왐풀,주란(朱蘭)

자란(紫蘭),백급, シラン(紫蘭),대왐풀,주란(朱蘭)SONY | ILCA-77M2 | 1/125sec | F/11.0 | 55.0mm | ISO-160자란(紫蘭),백급, シラン(紫蘭),대왐풀,주란(朱蘭)





#자란(紫蘭),#백급, #シラン#紫蘭,#대왐풀,#주란(朱蘭)

자란(紫蘭)SONY | ILCA-77M2 | 1/800sec | F/11.0 | 60.0mm | ISO-160자란(紫蘭)


신고
Posted by RiverWind blogessay46

댓글을 달아 주세요




화명수목원 입구 다리위에 루피너스(Lupine)가 잘 피어 있습니다.
늦은봄부터 초여름까지 피는 꽃으로서 지금 한창이네요.

루피너스의 학명은 Lupinus spp 이며 이명으로 층층이부채꽃 또는 탑꽃이라고 부릅니다.

영어로는 Lupine이며 일본명 ルピナス-루피나스,중국어로는 羽扇豆입니다.

꽃말은 탐욕 또는 삶의 욕구입니다.


루피너스(Lupinus)는 그 종류가 무려 300여종이나 된다고 합니다.

우리나라에는 3종류쯤 들어 와 있는것으로 알려지고 있지만 정확히는 모릅니다.

주로 유럽남부가 자생지인 Blue Lupine와 미국이 자생지인 Washington Lupine가 흔하다고 합니다.

우리나라에서 화원이나 재배지에서 주로 보는것은 Washington Lupine라고 합니다.

루피너스(Lupinus)중 Washington Lupine는 여러해 살이 식물인데 우리나라 기후에서 노지에 월동하고 자란다고 합니다.


주로 분포하는 지역은 미국,아프리카,지중해 연안인데 비교적 따뜻한 지역으로 보이지만 우리나라 겨울을 견딘다고 하는것을 보면 상당한 저온에도 자라는것 같습니다.


우리나라에서 볼 수 있는 푸른 루피너스와 노랑 루피너스는 유럽 남부가 원산지이며 한해살이 식물이고 꽃 색깔은 푸른 하늘색과 노랑색입니다.

두번째로 주로 보는 루피너스는 미국 남부가 원산지인 여러해살이풀인 루피너스입니다.

이것은 전체에 털이 나있는것이 특징이며 Washington lupine이라고 하고 꽃의 색깔은 하늘색,분홍색,남자색(보라빛깔)이 있네요.

우리나라에서 주로 볼 수 있는 루피너스는 대부분 미국 원산지인 여러해살이 루피너스라고 합니다.

여러해 살이 Washington lupine가 냉해를 견디며 한겨울을 나기때문에 기르기가 쉽게 보입니다.


학술적인 정보로 이름은 Lupinus polyphyllus 이며


피자식물문(Angiospermae)-쌍떡잎식물강(Dicotyledoneae)-콩과(LEGUMINOSAE)식물입니다.

일반적으로 부르는 Lupinus는 라틴어로 이리라는 뜻으로 lupus이며 이 속의 식물들이 토질을 완전히 황폐화시킨다는 데서 유래한 것이라고 합니다.



루피너스(Lupinus)SONY | ILCA-77M2 | 1/125sec | F/11.0 | 50.0mm | ISO-160루피너스(Lupinus)

미국루피너스  Washington LupineSONY | ILCA-77M2 | 1/125sec | F/11.0 | 50.0mm | ISO-160미국루피너스 Washington Lupine






루피너스 학명 : Lupinus spp ,이명 : 층층이부채꽃, 탑꽃

영어이름 : Lupine ,일본명 : ルピナス(루피나스), 꽃말 : 탐욕, 삶의 욕구



신고
Posted by RiverWind blogessay46

댓글을 달아 주세요

국제-이슈-뉴스2017.05.09 11:53



투표안하면 처벌 받는 나라들.


오늘 귀중한 한표를 투표소에 가서 하고 오면서 보다 많은 투표 참여에 대한 관심으로 지구촌의 다른 국가들의 투표 형태를 알아 봅니다.


세계 각국은 어떤 형태로든 선거를 하지만 선거 참여율을 높이기 위해서 의무적으로 투표에 참가 해야하는 나라도 많네요. 


사실 정치를 잘 하느니 못하는니 하지 말고 유권자가 정치인을 잘 뽑으면 어느정도 나쁜 결과를 맊을수가 있기 때문에 보다 많은 사람이 투표에 참여 하는것은 가장 중요할 것입니다.

투표로 선출된 사람이 전체 유권자의 아주적은 숫자의 지지로 당선 된다면 대표성이 상당히 희석되고 주어진 권리를 행사하는데 동력이 떨어 질 수 밖에 없어 집니다.


민주주의에서는 기권 할 권리 뿐만 아니라 투표 안할 권리도 있다고 봅니다.
그런데 공산주의도 아닌데도 투표율이 90%이상되는 나라들은 많으며 그 국가들은 의무 투표제를 실시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이 국가들은 투표를 안하는 사람들에게 대개 벌칙이 따르며 벌금을 내기도 하고 심지어는 감옥을 갈 수도 있으며 각종사회 보장 혜택을 받을수 없는 경우등 투표 안하는 사람들을 처벌하고 있는 나라는 많습니다.

사실 투료 안할 권리가 있는 반면 투표 안한 사람은 결과에 대해서 왈가 왈부 하지못하게 하는 법칙도 필요 해 보입니다.


민주주의는 다수의 의견을 공정하게 물어서 운영하는 것이기 때문에 그 다수가 많을수록 질높은 민주주의가 될 가능성이 높아지는것은 사실입니다.

 

투표도장투표도장



우리가 민주주의를 잘 하는 나라로 알고 있는 호주는 투표율이 1925년부터 지금까지 90% 이하로 떨어져 본 적이 없는 나라입니다.

언듯보기엔 그나라 국민이 참정성이 높은것으로 보이지만 사실 이 나라에서는 투표가 권리가 아니라 의무이기 때문입니다.


법적으로 타당성이 인정되는 정당한 사유가 없는데도 투표를 하지 않은 사람은 벌금 20달러가 부과 됩니다.

불이행시는 재판을 받으며 패배하면 벌금 180달러가 청구되고 함께 전과자가 되며 기록으로 남습니다.


사실 호주 외에도 지구촌에는 의무투표제를 시행하는 나라가 무려 22개국에 이릅니다.
그 중에서 벌금을 부과하는 나라는 벨기에, 룩셈부르크, 이집트(남성만 의무투표), 싱가포르, 필리핀, 아르헨티나 등이 있습니다.


그 외에도 의무투표제를 실시하고 있는 나라는 벨기에,이탈리아,룩셈부르크,그리스,스페인,스위스,오스트리아,키프로스,터키,체코,루마니아,네덜란드 등 많은 유럽국가와 과테말라,볼리비아,브라질,아르헨티나,에콰도르,칠레,코스타리카,파라과이,페루,멕시코 등 중남미 국가들의 대부분은 이 제도를 시행하고 있씁니다.
아시아에서는 싱가포르와 북한 등이 있네요.


벨기에는 투표 불참자에게 공직 임명이 제한되고 공직에 종사하는 사람이라면 승진 기회가 박탈 되네요.




신고
Posted by RiverWind blogessay46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