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시장'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5.02.01 국제시장 방문기
  2. 2015.01.07 국제시장을 보고 후기를 쓴다.


국제시장


이미 1000만 관객을 훌쩍 넘은 영화 "국제시장"은 우리 국민 대부분이 관람한 것으로 추측되는 영화입니다.

영화의 주 무대인 국제시장은 그 장소가 우리 서민들이 살아가는 향수깊은 곳이며 개인적으로는 꿈많든 시절 그 골목을 지나다니며 중고품으로 돈을 아낄수 있는 곳으로서 내게도 좋은 추억어린 곳이기도 합니다.


지금은 같은 부산이라도 좀 떨어진곳에 살지만 맘먹고  당시 대청동 비탈길이었든 지금의 민주공원을 거처서 보수동 책방골목을 들려서 국제시장 그 "꽃분이네" 까지 발품을 좀 팔았습니다.

"국제시장"이 큰 성공을 거두면서 국제시장에서 등장한 실존하는 "꽃분이"가계를 보러 사람들이 몰리고있었습니다.

얼마나 오래 지속될진 모르지만 지금은 명소가 된것으로 보였습니다.
꼭 꽃분이를 보러 부산에 온것은 아닐지라도 기왕 지나든 길이라면 그곳을 보려고 하는 사람들의 마음인것같았습니다.

나도 그런사람들처럼 그곳이 마음에 끌려서 가 보고 싶었든 것입니다.

기왕 국제시장 몇공구를 지날것이라면 꽃분이 있는 3공구와 4공구 사이를 지나가고 싶은 마음일것입니다.

 

무척 많이 찾아오는 사람들은 무슨 작품을 담는 것처럼 "꽃분이"라는 간판을 스마트폰,카메라,캠코더 등으로 담고있었습니다.

덩달아서 실제로 가계도 잘 되는것인지는 모릅니다.
다만 그 부근 상인들의 수입이 조금이라도 좋아 지길 바라는 마음입니다.


별로 비싸지 않은 양말이나 벨트나 시계같은 일살품을 팔고 있었읍니다.
이런 일로 도리어 장사하시는분들이 불편을 겪는일도 발생한다는 속아픈 내용도 뉴스를 통해서 본 적이 있는데,
영화 국제시장으로 말미아마 그곳에서 생업을 하시는 분들이 어떤 방향으로든 불이익이 없기를 바라는 마음입니다.

다만 상가에 사람이 많이 몰려드는것은 실제 손님이건 아니건 상권을 형성하는데 있어서 나쁠것은 없을것임으로 이 기회에 중구에서는 아이디어를 계발해서 시장을 활성시키는데 가속도가 붙을수 있도록 노력하실줄 믿습니다.

곳곳에 걸려있는 영화 국제시장의 플랜카드가 눈에 뜨여서 덩달아 기분이 좋아지는 국제시장 나들이를 했습니다.


국제시장과 민주공원에서 본 국제시장의 광범위한 지역을 촬영한 유튜브 영상이 있어서 함께 올립니다.


국제시장전경국제시장전경


국제시장3공구국제시장3공구


국제시장 영화촬영지국제시장 영화촬영지


보수동 책방 골목보수동 책방 골목



유튜브 동영상으로 보는 국제시장




신고
Posted by RiverWind blogessay46

댓글을 달아 주세요

연예-오락2015.01.07 10:29



영화 국제시장을 보고 왔다.


나는 부산사람이고 국제시장은 잘 아는곳이며 가끔 들리기도 하는 곳이다.
그리고 국제시장의 실타래같이 엮인 애환과 함께 그때그시절을 어느정도는 아는 사람이다.

또 안타깝고 암울하고 한많은 시절의 부산에 대해서도 알고 있기 때문에 더욱 느낌이 좋아서 영화를 보러간 것이다.물론 뉴스에서 볼만한 영화라고 들은것도 하나의 계기가 되었을것이다.


집사람과 함께 보러간 어제 평일 오후9:45 상영관은 그리 붐비지는 않았지만 시작 하자 마자 분위기는 엄숙해 진다.

스크린에 펼쳐지는 파노라마는 일찍이 우리세대가 울며 웃으며 참고 견딘 세월들의 단면 단면들을 모아서 엮은 하나의 역사였기 때문이다.

이곳 저곳에서 흐느끼는 울음소리가 들렸다.
나도 목이 메이고 콧물도 나오고 눈물도 나왔다.


사람의 감정이란 자기가 알고 있지만 참고 견디면서 말하지 않는 무거운 사실들을 누가 대신 말해줄때 회한이 엄습해서 가슴이 뜨거워지는것이다.

이 영화가 우리네 아픈시절들의 단면들을 일부분이기는 하지만 끄집어 내었다는것이 자랑스럽다.


지금도 국제시장은 상품의 종류만 바꼈을뿐 그때나 지금이나 다를것이 없다.
장사하는 사람들이나 다닥다닥 붙은 가계들이나 길가운데 노점상이나 그대로이다.

다만 조명이 많아지고 간판들의 이름이 세련?되게 바뀌었을뿐이다.


지나간 한시대를 재조명했다고 간단히 말할수만은 없는 무거운 어떤 메시지가 담긴 영화이다.
어쩌면 다큐멘터리같지만 사실은 사라지고 뭍혀질뻔하는 우리의 그리 오래되지 않은 역사라고 생각한다.

이 아프고 안타깝고 힘든 역사가 있기 때문에 오늘이 있다는것을 누가 부정하겠는가?
다만 잊혀저가는 것에 가슴쓰린 사람들이 많을것이다.

그래서 이 영화가 그 많은 사람들의 잊을수없는 일기를 대신 써 준것이라고 생각하며 감동적으로 보았다.


국제시장국제시장


로떼씨네마로떼씨네마




     

 

신고
Posted by RiverWind blogessay46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