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린시티'에 해당되는 글 4건

  1. 2018.06.12 성불사 여름 스케치
  2. 2016.06.25 장산 성불사 탐방기
  3. 2015.04.27 햇빛 쏟아지는 도심 길걷기
  4. 2014.10.29 도시의 여명(새벽)-City dawn.

장산 성불사를 참배하고 둘레길을 걸으면서 몇장 담은것입니다.

성불사는 장산 중턱의 해발고도가 높은곳이기때문에 기온도 아래보다 좀 낮아서 여름에는 숲속 피서지로 좋지요.

반여동쪽으로 산 허리를 가로지르는 둘레길의 초입이라서 성불사를 가금 들리게됩니다.

멀리서 봐도 산중턱에 노랗게 보이는 황금색 대불도 가까이 볼수있습니다.
성불사입구의 수국과 산수국은 초여름 보기좋은 꽃이고요..


둘레길 조금 올라가면 전망대에서 보는 마린시티전경과 광안대교 초입은 멋집니다.
날씨가 좋아서 마린시티 요트들이 한꺼번에 나들이라도할때는 그림이 훨씬 좋지요..

 

산수국SONY | ILCA-77M2 | 200.0mm | 2016:06:25 15:06:33산수국

성불사 산수국SONY | ILCA-77M2 | 200.0mm | 2016:06:25 15:06:11성불사 산수국

수국SONY | ILCA-77M2 | 200.0mm | 2016:06:25 15:07:06수국

성불사SONY | ILCA-77M2 | 18.0mm | 2016:06:25 15:09:12성불사

광안대고 초입SONY | ILCA-77M2 | 85.0mm | 2016:06:25 15:36:13광안대고 초입

마린시티SONY | ILCA-77M2 | 200.0mm | 2016:06:25 15:37:07마린시티

성불사 대불SONY | ILCA-77M2 | 200.0mm | 2016:06:25 15:44:00성불사 대불


Posted by RiverWind blogessay46

댓글을 달아 주세요





산수국 한창인 성불사 


곧 장마가 온다드니 후덥지근 해서 솔바람 맞으며 운동삼아 장산 기슭 성불사를 찾았다.
오르막 좁은 길을 통과 해야 하는 사하촌을 지나면서 나와 같은 생각을 했는지 이미 사찰을 방문하고 내려오는 몇대의 차량과 교행 하느라 긴장 하며 도착 했다.

 

생각대로 경내에는 조금도 더운 기미가 없이 서늘한 산바람이 불어오고 흐르는 계곡 물소리와 함께 들리는 불경 소리가 저아래 무더운 열기를 잊어버리게 한다.


입구에 한창인 수국과 산수국 꽃을 보며 경내를 한바퀴 돌아 관음대불을 참배 하고 항상 개방된 등산 도로를 따라 전망대를 지나서 한바퀴 돌고 왔다.


성불사는 여느 사찰 처럼 사바세계에서 불국토를 들어서는 산문 같은 치장들이 뚜렸 하지 않아서 언제 경내로 들어 왔는지를 나도 모르게 이미 경내에 들어와 있다는것을 알게 된다.


성불사 입구SONY | ILCA-77M2 | 18.0mm | 2016:06:25 15:03:47성불사 입구

경내를 들어서는 솔밭길


 산수국SONY | ILCA-77M2 | 200.0mm | 2016:06:25 15:06:11산수국


입구 언덕에 핀 산수국


산수국SONY | ILCA-77M2 | 200.0mm | 2016:06:25 15:06:33산수국


입구 언덕에 핀 산수국


수국SONY | ILCA-77M2 | 200.0mm | 2016:06:25 15:07:06수국


수국이 한창입니다.


산수국SONY | ILCA-77M2 | 200.0mm | 2016:06:25 15:07:39산수국

산수국SONY | ILCA-77M2 | 200.0mm | 2016:06:25 15:07:50산수국

수국SONY | ILCA-77M2 | 70.0mm | 2016:06:25 15:07:57수국


성불사 대웅보전과 종루SONY | ILCA-77M2 | 30.0mm | 2016:06:25 15:08:49성불사 대웅보전과 종루

성불사 대웅보전



성불사 종곽SONY | ILCA-77M2 | 30.0mm | 2016:06:25 15:09:01성불사 종곽

성불사 종곽



성불사 대웅보전SONY | ILCA-77M2 | 18.0mm | 2016:06:25 15:09:12성불사 대웅보전

성불사 경내SONY | ILCA-77M2 | 18.0mm | 2016:06:25 15:09:41성불사 경내

개띠 풀이SONY | ILCA-77M2 | 50.0mm | 2016:06:25 15:11:16개띠 풀이

말띠 풀이SONY | ILCA-77M2 | 35.0mm | 2016:06:25 15:11:42말띠 풀이

성불사 관음대불SONY | ILCA-77M2 | 24.0mm | 2016:06:25 15:13:14성불사 관음대불

성불사 관음대불


성불사 관음대불SONY | ILCA-77M2 | 30.0mm | 2016:06:25 15:13:33성불사 관음대불

성불사 관음대불


성불사 대웅보전 측면SONY | ILCA-77M2 | 18.0mm | 2016:06:25 15:19:53성불사 대웅보전 측면

성불사 앞 기암절벽SONY | ILCA-77M2 | 60.0mm | 2016:06:25 15:30:18성불사 앞 기암절벽

성불사 앞 기암절벽




마린시티SONY | ILCA-77M2 | 60.0mm | 2016:06:25 15:30:27마린시티

바라보는 마린시티




마린시티 앞바다SONY | ILCA-77M2 | 200.0mm | 2016:06:25 15:36:59마린시티 앞바다

성불사에서 조금 옆 등산로에서 내려다보는 마린시티 앞바다 풍경


마린시티 앞바다SONY | ILCA-77M2 | 200.0mm | 2016:06:25 15:37:07마린시티 앞바다

성불사 관음대불SONY | ILCA-77M2 | 200.0mm | 2016:06:25 15:44:00성불사 관음대불

멀리서 바라보는 성불사 관음대불

 

Posted by RiverWind blogessay46

댓글을 달아 주세요


햇빛 쏟아지는 도심길을 걸으며


눈부시게 밝은 햇살이 쏟아지는 도시의 오후에 길걷기를 나간다.
강변을 지나고 도심을 지나고 바다를 만나면,
부드러운 강바람도 스치고 쉬원한 바닷바람도 스친다.

격정과 낭만이 있는 여름 계절은 아직 아닌데도 날씨가 무척 덥다.
바다는 쉬원하고 검푸른 파도가 일렁이고 자그마한 요트들이 미끄러지듯이 나아가는 다리아래 풍경이 아름답다.

매일하는 걷기지만 바다코스를 만날때는 힘이솟아 나는듯한 느낌을 줘서 좋다.

항구는 분주하고 도로는 경적이 들리고 자동차는 쉴새없이 달린다.
도심 빌딩들은 햇빛아래 빛나고 가끔씩 만나는 외국인들도 즐거운 미소로 목례를 해서 기분좋다.

마린시티 동백섬 코스가 좋다고 매일 같은 곳만 다닐수는 없어도 이 코스를 걸을때는 마치 외국의 어느 항구를 걷는것 같은 느낌을 줘서 좋다.

햇빛 쏟아지는 도심길SONY | ILCA-77M2 | 70.0mm | 2015:04:14 14:46:46햇빛 쏟아지는 도심길


햇빛 쏟아지는 도심길SONY | ILCA-77M2 | 30.0mm | 2015:04:14 10:55:54햇빛 쏟아지는 도심길


햇빛 쏟아지는 도심길PANTECH | IM-A860K | 1.1mm | 2015:04:14 10:24:57햇빛 쏟아지는 도심길

   





2015/04/15 - [여행-문화유적] - 항도 부산바다에 봄이 왔습니다 .

2015/04/14 - [블로그일기/창작일반] - 도시에 사는 늙은 왜가리


2015/04/12 - [여행-문화유적] - 성지곡 수원지의 봄풍경

2015/03/29 - [블로그일기] - 산목련피는 금정산


2014/11/14 - [여행-문화유적/등산-길걷기] - 성지곡수원지의 가을경치

2014/10/13 - [블로그일기] - 깊어가는 가을 눈부신 햇살 황금들옄에.

2014/09/16 - [여행-문화유적] - 부산의 대교-남항대교


Posted by RiverWind blogessay46

댓글을 달아 주세요



도시의 여명(새벽)-City dawn.


대도시에 새벽이 열리는 사진을 담았습니다.

부산 마린시티부근에서 바다를 향해 일출직전의 모습을 담았습니다.


어슴프레한 물안개가 약간씩 지나가자만 도시는 살아서 움직이고 밤새도록 불빛은 살아있고 도로의 자동차도 밤새도록 달리는 모습입니다.


약간의 시간이 지나고 도시의 불빛이 차츰 흐미해지며 사방이 부시시 밝아지는 느낌이듭니다.
순식간에 태양이 수평선을 지나서 물위에 떠 올랐지만 떠 오른줄도 모르게 저멀리 바다안개디 태양을 가리고 있습니다.


밤새도록 바다에 나가있든 배가 항구로 돌아오고 거대한 도시의 벽면에 채양이 밝은 신호를 보냅니다.
도시는 또다시 웅장하게 고동치는 하루를 시작합니다.


도시의 여명(새벽)-City dawn.도시의 여명(새벽)-City dawn.


동영상으로 많은사진 보기 링크

http://youtu.be/omEnL55uIq0



동영상으로 많은사진 보기 링크
http://youtu.be/omEnL55uIq0

'블로그일기 > 창작일반'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연하엽서(年賀狀)를 쓰면서  (0) 2014.12.15
가을이 쓰는 아름다운 詩  (0) 2014.11.11
도시의 여명(새벽)-City dawn.  (0) 2014.10.29
미남을 아십니까?  (0) 2014.10.27
재미로 하는 혁신 이야기  (0) 2014.10.23
사람을 판단하는 잣대  (0) 2014.10.17
Posted by RiverWind blogessay46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