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를 오픈하며 쓰는 첫 글.

반응형

블로그를 오픈하며 첫 글을 씁니다.

어느 블로그의 글에서 퇴직한 분이 모든 것을 버리고 편하게 살다 보니까 어느덧 90세가 되었고 그때까지 아무것도 못하고 시간만 보낸 허탈함을 이야기하는 글을 읽었습니다,

은퇴하고 지금까지 보낸 30년이란 세월을 당시에 당장 무었인가를 시작했다면 그 긴 세월 무엇이든 했을 것이라는 후회를 하고 있는 내용입니다.

 

우리에게 주어진 시간이 얼마나 되는지는 아무도 모르지만 얼마 안 남았다고 생각해서 모든 것을 포기하는 실수를 저지르지 않기 위해서는 지금 시작한다면 그분이 버린 30년만큼을 얻는 것이 아닐까 하는 생각을 합니다. 

 

블로그를 한다고 해서 무었을 얻겠는가 라고 묻는다면 아무 대답도 할 수는 없습니다.
가령 등산을 안 하는 사람이 산에 가면 먹을 것이 나옵니까?
힘들게 거기는 왜 자꾸 올라 가느냐고 묻는다면 적절한 대답을 할 수 없는 것과 같습니다.

그렇지만 무었인가는 있으며 그것을 한다는 것에 의미를 두고 싶습니다.
하다 보면 적어도 아무것도 하지 않고 시간만 보내는 것보다는 하기를 잘했다는 생각이 들 것이라고 믿기 때문입니다.

이곳에는 발품을 팔아서 담은 나의 사진과 살면서 느끼고 보고 알게 된 사실들을 남들이 봐도 전혀 상관없는 내용으로 이 블로그에 일기로 남길 것입니다.


가식과 변명과 가짜 뉴스가 범람하는 이 시대이지만 나는 진솔하게 생의 한 부분 자취를 남기려 합니다.

이 첫 글이 블로깅을 하는 동안 나의 초심으로서 하나의 잣대가 되어 간혹 이탈하드라도 너무 멀리 나가지 않게 하는 이정표가 될 것입니다.

By 서유, 정주호.

초심
초심

 

연관 글 목록 

 

광고에 대한 아이러니(Advertising irony)

중국 포털 바이두 baidu에 블로그 등록하기

비보호 좌회전에 대한 경각심

도시의 잿빛 시멘트 구조 물속의 미로에서

마린시티 요트경기장과 마천루

늙은 왜가리의 쓸쓸한 봄

수선화 피는 송두 말 스카이워크와 오륙도 풍경

설연화(雪蓮花)-복수초(福壽草) 꽃이 새봄을 알립니다.

건강기능식품에 사용할 수 없는 원료 고시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1)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