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 반 고기 반이란 말이있습니다.
이런걸 두고 하는 말입니다.


그냥 낚시바늘에 아무거나 달고 던지면 곧바로 손맛 좋은 월척인데,
낚시 던지면 안되겠지요?ㅎㅎ

동백 호수공원을 지나다가 무심코 다리아래를 내려다 보는데 잉어들이 경장히 많습니다.

비단잉어 그런게 아니고 보통 낚시하면 잡히는 그런 잉어들입니다.

이대로 두면 얼마 가지않아서 호수가 잉어들로 포화상태가 될것같습니다.

별걱정 다 한다고 하겠지만 호수의 크기로 봐서 분명 물반 고기 반이 아니라 고기가 더 많아질것 같은 생각이 듭니다.

지금도 잉어들이 머릴 쳐 들고 물밖으로 입을 내놓고 다니는걸로 봐서 물속의 용존산소가 부족한게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드는데 이것 또한 괜한 생각일겁니다.
사람들로 부터 멀 좀 얻어먹을려고 입을 쳐 들고 다니는지도 모르지만요...

물 반 고기 반SONY | ILCA-77M2물 반 고기 반

물 반 고기 반SONY | ILCA-77M2물 반 고기 반

물 반 고기 반SONY | ILCA-77M2물 반 고기 반

물 반 고기 반SONY | ILCA-77M2물 반 고기 반

물 반 고기 반SONY | ILCA-77M2물 반 고기 반

물 반 고기 반SONY | ILCA-77M2물 반 고기 반

물 반 고기 반SONY | ILCA-77M2물 반 고기 반

물 반 고기 반SONY | ILCA-77M2물 반 고기 반

물 반 고기 반SONY | ILCA-77M2물 반 고기 반


'블로그일기 > 일상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뱀 Snake 사진  (0) 2018.04.23
가야산 정상에서 만난 버들강아지  (0) 2018.04.22
물 반 고기 반  (0) 2018.04.18
사상지역의 예쁜 꽃길과 장식들  (0) 2018.04.04
누가 치워야 합니까?  (0) 2018.04.03
먹이 찾는 저어새 동영상 ^^.  (0) 2018.02.28
Posted by RiverWind blogessay46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