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 블로그는 발췌,인용,복사를 금지 합니다.


사명암 탐방-통도사


여행/유적/역사인문전반/사찰/문화유적/
2014.11.03 17:18


OmnisLog


통도사 사명암 탐방


영축총림통도사는 가보면 가볼수록 더 가보고 싶은 절 중의 절입니다.
세간에서 흔히들 최고의 사찰이라고 하는것은 그만한 이유가 있을것입니다.
굳이 사찰을 더 좋다거나 덜 하다고 말할 이유도 없고 또 실제로 그렇지도 않겠지만 세간사람들이 방문하고 말하는것이 그렇다는 말입니다.
  

통도산문 내에 있는 암자들 또한 한결같이 영축산 품안에서 아름답고 웅장하고 아기자기하고 기이한 특별한 인연들을 각기 가진 암자들입니다.

하나같이 특별하지 않는 암자가 없으며 하나같이 본절에 허물되지 않을만큼 고도한 사찰들이 영축산 자락 최고의 요소마다 들어서 있음을 볼 수 있습니다.


어제는 가을맞이 사찰탐방으로 사찰내 암자 몇곳을 탐방했다.
갈때마다 담아둔 사진들이 꽤 되지만 가을을 풍경으로 사명암을 담고싶어 잠시 머물며 다아온 사진입니다.

운치있는 솔밭길을 따라 산길을 지나서 경내에 들어서면 특별히 깨끗한 분위기와 함께 어쩌면 옛날 선비들의 풍류를 읊고 있는것 같은 느낌까지도 주는 팔각 누대가 양쪽으로 처마를 들고 아름답게 서있다.
누대 아래 연못은 가을하늘을 비추며 사찰을 더욱 맑은 분위기로 이끈다.


주위에 물든 단풍들과 몇그루의 경내 단풍나무와 조랑조랑 열린 감나무들이 어울어저서 어느이름있는 화가가 그려낸 그림같은 사찰풍광이다.

임진왜란 당시 승장으로도 유명한 사명 대 선사께서 이곳에 최초로 모옥을 짓고 수도한 곳입니다.
그후 사찰의 창건 연대는 선조 6년 1573년에 이기선사 와  신백선사가 창건했다고 합니다.


현재의 이 아름다운 자태의 사찰이 되기까지 많은 스님들의 노력이 더해젔을것입니다.
앞으로더 얼마나 더 아름다운 사찰로 발전되어 중생들의 마음을 포근하게 해 줄지 모르는 일입니다.

내면의 크고 넓어 광대무변의 진리를 감히 말할수도 없지만 일반인들의 눈에 들어오는 소퐁가고싶은 곳으로 보이는것 또한 근대사찰이 일반인들을 머물게 하는 중요한 요소가 아닌가 생각해 봅니다.


사명암-통도사SONY | DSLR-A300 | 1/125sec | F/8.0 | 18.0mm | ISO-100사명암-통도사

 


사명암-통도사SONY | DSLR-A300 | 1/60sec | F/8.0 | 18.0mm | ISO-100사명암-통도사




신고
Share
Posted by RiverWind blogessay46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