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에 피는 꽃 만첩 홍도화

반응형

화려하게 검붉어 매혹적인 색깔의 복숭아꽃

벚꽃을 주로해서 3월 봄꽃이 한꺼번에 피고나면 이제 본격적으로 하나씩 차례대로 피는 봄꽃 중에서 붉다 못해서 검붉게 보이는 빨간색의 극치를 보여주는 봄꽃 만첩홍도입니다.


홍도화 중에서도 붉은색깔이 최고이며 겹겹이 쌓이 꽃잎이 화려한 홍도화입니다.

복숭아 꽃 중에서 꽃잎이 겹겹이 쌓인 꽃으로서 하얀색깔이면 만첩백도화이며 약간 분홍빛을 띄는 꽃은 바래복사 꽃이며 만첩백도화라고 합니다.


복숭아꽃을 도화라고 하며 도화는 멀리서보면 기가막히게 예쁘지만 가까이 가보면 좀 별로입니다.

하지만 만첩 홍도화는 너무나 ㅃㄺ은 색깔때문에 가까이 가서 봐도 좀 덜 질린다고 하지요.

예로부터 도화를 바람끼나는 꽃으로 비유 하기도 한 꽃인데 최고로 요염한 자태를 말 할 때 도화에 비유 한것은 알송달송 하기도 합니다.


복숭아 나무는 대한민국 전 지역에 분포하며 일찍 피는 봄꽃이 떠날 때 쯤 해서 봄꽃 제2진으로 볼수있는 꽃입니다.


낙엽활엽소교목으로 비교적 크게 자라며 8~9월에 열매를 수확합니다.


문학적으로 많이 등장하는 고향의 봄꽃으로 대상이 된 꽃이 벚꽃이나 매화가 아니고 복숭아 꽃이랍니다.
복숭아꽃 살구꽃 등으로 잘 알 수있습니다.


복숭아 열매는 식용 맛도 좋지만 종자는 도인(挑仁)이라 해서 약용 과일입니다.


유사종으로
▶백도(for.alba): 백색꽃이 핍니다.

▶만첩백도(for.alboplena): 백도의 만첩입니다.

▶바래복사(for.albescens): 붉은 빛이 도는 백색 비슷한 꽃이 핍니다.

▶감복사(for.compressa): 감처럼 편평합니다.

▶숭도(var.nectarina): 열매에 털이 없는 복숭아도 있답니다.

▶용인복사.

 

만첩홍도

복숭아꽃
붉은복숭아꽃
만첩홍도화
도화

매혹적으로 짙은 붉은 색깔의 만첩홍도화(萬疊紅桃花).

 

매혹적으로 짙은 붉은 색깔의 만첩홍도화(萬疊紅桃花).

짙은 붉은 색깔이 매혹적인 만첩홍도화(萬疊紅桃花). 이른 봄꽃이 한창 피면서 매화보다는 약간 뒤에 따라 피는 꽃으로 복숭아 꽃이 예쁨니다. 옛날부터 도화는 요염한 자태를 나타낼 때 주로

omnislog.com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