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마스크 상식

코로나19 마스크 상식

코로나19의 확산을 막기위한 마스크 상식

대한민국에서 코로나19를 완전히 몰아내고 청정한 나라가 되기 위해서 우리는 작은것 부터 실천해서 더 이상 코로나19가 확산 되는것을 막아야 할 것입니다.

개인이 할 수 있는것 중에 가장 먼저 마스크를 착용하는 것입니다.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 또는 감염 방지를 위해서 마스크에 대한 상식을 알아 봅니다.

마스크 상식samsung | SM-G887N마스크 상식



마스크는 어떤 걸 착용해야 할까요?


고대 구로 병원 감염내과 송준영 교수의 말을 인용한 포스팅입니다.

식약처 인증 보건 마스크 중에서 'KF80' 정도를 착용하면 적절한 것이라고 합니다.

KF(Korea Filter)규격은 미세입자 평균 입자크기 0.6μm을 차단하는 율을 퍼센트로 표시한 것입니다.

KF80은 미세 입자를 80% 이상 차단한다는 뜻입니다.


송 교수의 말에 의하면 "KF90 이상은 우수하지만 숨이 차서 오래 착용하기 어려워 이를 굳이 고집할 필요는 없다"고 말했습니다.

또 필터가 따로 없는 일반 마스크를 착용해도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는 것보다는 예방 효과가 훨씬 좋다고도 말 했습니다.

단, 마스크를 어떤것을 선택하느냐도 중요하겠지만 마스크를 제대로 착용하는 것을 지적합니다.

즉 송준영 교수는 "마스크로 코와 입을 모두 가려야 한다"는 점을 말했습니다.



마스크는 얼마나 자주 갈아서 착용 해야 할까요?


송 교수의 말을 인용하면 "일회용 마스크를 기준으로 외출 시 한 번 사용하고 실내에 들어와서 벗었다면 재사용하지 않는 게 좋다"고 합니다.

마스크 한개로 일정 시간 이내로만 사용해야 한다는 권장 기준은 특별히 없다고 합니다.
다만 상대방과 대화하는 동안 상대의 침이나 자기 침이 마스크에 많이 튈 수 있다는 것을 감안해서 사용한 마스크를 버리고 새 것으로 교체하는 것이 좋다고 하는것으로 이해 합니다.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만약 마스크가 없다면 일회용도 세척해서 두개씩 덮어 쓰면 사용하지 않는것 보다는 훨씬 좋을것으로 생각되네요.

눈 점막을 통해서도 감염될 수 있을까요?


바이러스를 함유한 상대방의 침이 눈에 튀어 점막에 접촉한다면 바이러스 감염이 이뤄질 수 있을 것이라고 합니다.
그렇지만 바이러스는 주로 호흡기 감염으로 전파되기 때문에 눈을 통한 감염 가능성은 상대적으로 낮다고 말 합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즉 코로나19의 확진자와 대면한 상황이 아니라면 상대 침이 튀는 것을 막기 위해 안경을 쓰는 정도까지의 노력은 필요가 없다는 것으로 이해 합니다.

상대방의 침이 혹시 눈에 튀었을 것으로 염려가 된다면 식염수로 한 번 세척하는 게 도움이 될 수 있다고합니다.
바이러스 감염이 가장 잘 이뤄지는 곳은 비인두나  기관지 또는 폐를 비롯해서 호흡기라고 합니다.
호흡기에는 바이러스가 들어가는 '수용체'라는 것이 있기 때문에 감염이 쉽지만 눈에는 이런 수용체가 없기 때문에 상대적으로 가능성이 낮다고 이해 합니다.


원본 인용 : http://health.chosun.com/site/data/html_dir/2020/01/28/2020012802365.html




연관글 목록 

마스크와 손 소독제 구입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코로나19

수족구병(手足口病) 주의.

아프리카 돼지열병 ASF 알아보기.

컴퓨터 바이러스/스파이웨어는 누가 왜 만드나?

세계 바이러스 백신 탑10 목록 2017

미국에서 웨스트 나일 바이러스-WNV 감염환자 발생

메르스(MERS)란 무었인가?

맬웨어-Malware 와 그 퇴치방법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