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온천천 산책로의 밤 풍경

반응형

온천천의 저녁 산책로 풍경

코로나19 여파로 사회적인 거리 두기로 산책 운동을 자제 했는데 어제 저녁에 나간 온천천 산책로에는 의외로 사람들이 많았습니다.

우리 지역 동래 산책로는 몇 군데 있지만 대포산 산책로와 온천천 산책로가 최고입니다.

저녁먹고 나온 온천천 산책로에는 한여름 밤을 방불케 하는 사람들이 산책 운동을 하고 있었습니다.
마스크는 거의 다 착용한 것으로 보입니다.

언제 벚꽃이 피였는가 의심 할 정도로 정말 순식간에 벚꽃이 사라지고 없습니다.
이 아름다운 온천천변의 벚꽃 길엔 벚꽃이 하나도 없지만 막 피어 나는 새순들이 꽃처럼 붉은 색깔로 나름대로 멋집니다.


사람들은 활기차고 거울처럼 맑은 온천천 물에는 주변의 빌딩들이 반영되어 별천지가 되었습니다.


온천천의 썩은 물의 지독한 냄새 때문에 가까이 갈수 없었던 얼마 전의 이 곳이 놀랍도록 바뀐 현재의 이 아름다운 온천을 거니 노라면 정말 격세지감이라고 몇 번이나 말 하곤 합니다.

모르긴 하지만 세계 어떤 나라의 도시 하천에 비교해도  딱히 못하다고 할 수 없을 만큼 잘 정비되고 고조된 시민 의식으로 전혀 더렵혀 지지 않는 이 아름다운 야경을 보면서 행복감 같은 것이 느껴 집니다.


부산 온천의 야경은 시간이 갈 수록 점점 더 멋지게 달라 집니다.
오래전에 미라보 다리 아래 세느강이 흐르고 라는 시가 정말 맘에 든 적이 있었지요..  
지금의 부산 온천천은 세느강 보다 아름답고,연안교는 미라보 다리보다 더 멋지다고 누가 말 해 줘서 뿌듯하기도 합니다.

이제 날씨도 따뜻해 지고 매일 저녁에 이 아름다운 온천천을 걸으면서 세느강 보다 아름다운 온천천을 노래하려 합니다.


온천의 야경온천의 야경

초저녁 온천천엔 많은 사람들이 길 걷기를 합니다.


온천의 야경온천의 야경

강안에 즐비한 빌딩들이 물에 반영되어 하나의 그림같습니다.

온천의 야경온천의 야경

거울이 따로 없을 만큼 맑은 온천천에 투영된 멋진 야경입니다. 

온천천변 저녁 길걷기온천천변 저녁 길걷기

행복해 보이는 시민들의 산책 풍경입니다.


온천천변 저녁 길걷기온천천변 저녁 길걷기

저 아래 부분 수영강변의 빌딩들이 보이는 지역입니다.


온천천 지압보드온천천 지압보드

온천천 길걷기 하면 항상 하이라이트는 이곳에서 마무리 합니다.
약 200m의 깨끗한 지압 보드를 걷고 나면 몸이 확 풀리거든요..

 

온천천 산책길온천천 산책길

항상 내가 걷는 이곳 길걷기 코스는 약 5Km정도인데 저녁먹고 나선 길걷기로는 딱 적당합니다.


온천천 산책로온천천 산책로

온천천 산책로온천천 산책로




연관글 목록 

밤 벚꽃 사진 스케치 부산 온천천변

온천천에 유채꽃 벚꽃이 절정입니다.

격세지감(隔世之感) 온천천 야경

한여름밤의 온천천 피서산책

비오는 날 온천천 카폐거리

온천천 벚꽃 산책

온천천의 물닭과 가마우지

온천천의 죽은 잉어

봄날같은 온천천변 산책길

온천천로 카페거리

아름다운 도시야경 온천천

아름다운 온천천의 밤 벚꽃 풍경

온천천의 봄풍경 - 벚꽃스케치

봄이 오는 온천천변 산책로 풍경

온천천의 초가을 풍경 스케치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