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고성(麻姑城) 검달길에서

이상향이 살아있는 마고성(麻姑城)을 찾아서.  

백학(白鶴)이 살아 천년에 청학(靑鶴)이되어서 만고의 복명당지(福明堂地)를 웅장한 날개 형상으로 민족의 영산 지리(智異)가 품고 있습니다.

지리산 삼신봉(三神峰)아래 깊고 깊은 오지에 천년 길조 청학(靑鶴)의 날개가 감싸 안은 청학동 마고성(麻姑城)에서 이상향의 숨길을 느낍니다.


비 오는 가을 아름다운 단풍 계곡 숲 속에 숨어있던 마고성(麻姑城)의 전설을 찾아 나선 가을 여행기를 사진과 함께 남깁니다.

천하 명당 대 길지의 기운이 감싸는 이 마고성에 들어 서면 부드러운 청학의 날개가 감싼 강력한 에너지로 인간이 경험하는 온갖 재앙(災殃)은 접근이 불가해서 삼재환란이 없는 이상향의 지역입니다.


고통도 근심도 걱정도 잃어버리고 태평 속에서 끝없는 인생의 평화를 누리는 지역으로 들어 갑니다.

이른바 삼재(三災)따위는 이름도 들을 수 없는 지역입니다.


마고성(麻姑城)은 신라의 박제상이 남긴 부도지(符都誌)에서 언급된 지역이지만 일찍이 도를 지향하는 학식 고상한 선인들이 지리산 청학동이 그 이상향의 장소라고 찾아와서 살았나 봅니다.


마고성(麻姑城)은 고전에 등장하는 몇가지 내용이 있지만 그에 대한 학술적인 이야기를 하면 여행의 재미가 없어집니다.

경상남도 하동 지리의 큰 품안에 마고성이 있고 그 돌문으로 오늘 들어가서 신선의 세상에서 잠시 시간을 보내고 혹시 바둑 두는 도인을 만나서 오묘한 바둑 한수 보고 나올 때 도끼 자루가 썩어 없어질 만큼 속세의 시계가 수십년 아니 수100년 지나갔는지 보려합니다.


혹시 세상이 크게 바뀐 미래의 어느 지점으로 돌아와서 얼굴도 모르는 나의 고손자가 나의 집에서 살고있는 모습을 보면 어쩌나 하며 웃어 봅니다..


실제로 단풍 가득한 만추의 지리계곡의 한 정자에 앉아서 준비 해 온 중식을 먹을 때는 내가 정말 유토피아의 한 지점에서 시간을 보내는지 모른다는 상상을 할 만큼 엔돌핀이 솟아 오르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지리산 청학이 품은 유토피아로 들어 가다.  


마고성 가는길마고성 가는길
그리 심하지 않은 가을비가 촉촉히 내려 먼지도 없는 낙옆길이 푹신한 계곡을 오릅니다.
오늘 여기서 걷는 사람들이 모두 다 마음속의 이상향을 찾는 마고성 순례길이 되기를 바랍니다.

    


건국문 홍익문건국문 홍익문


황궁씨(黃穹氏)-유인씨(有因氏)-한인씨(桓因氏)로 이어서 3천년동안 복본을 위해 심신을 닦은 배달의  가피로 저는 오늘 신선이 되어 볼까요...
마고성 이상세계로 들어가는 입구에 홍익문이 있군요.

이제 이상향의 세계로 두근거리는 마음으로 들어갑니다.
  


청학동청학동


1000년 수명 청학이 그 나래로 감싼다는 형상입니다.



마고성 신선마고성 신선

아직은 이상향의 세계는 아닙니다.

청학동을 들어 선게지요.
분위기 심상찮은 석물들이 시대를 가늠 할 수없는 모습으로 반깁니다.

마고성마고성

곳곳에 새겨진 문양과 한자는 신비 하거나 신령한 상상을 하기 좋게 유도 합니다.
영화나 소설 또는 작품을 관람 할 때는 거기에 몰입하며 하나가 될 때 가장 보람이 있습니다.


배달길배달길

수많은 돌담과 바위들이 흔히 볼 수 없는 형상으로 나타납니다.
여행 할 때 날씨가 쨍 하면 좋지만 오늘은 가을 가랑 비가 내리고 산 안개가 깔린 분위기가 아주 좋습니다. 




마고성풍경마고성풍경

들머리를 지나서 만나는 계곡물이 흐르고 단풍잎이 가득한 풍경은 과연 어느 딴 세상의 모습이라 할 만큼 좋습니다.
 


검달길검달길

허름한 이정표가 마고성 검달길이라고 표시합니다.
싫지 않은 이정표입니다. 



마고성으로 가는사람들마고성으로 가는사람들

하얀 비닐 옷을 입은 한 가족 방문자가 마고성 검단길에서 그림같이 절묘한 매칭을 나타냅니다.

수많은 돌탑과 돌담과 딱히 무슨형상이라 이름 지을 수 없는 성벽이 아무렇게나 만들어 진 사이로 하나의 규칙이 성립하는 검달길입니다.

  


배달문배달문

이제 배달민족의 후예인 나는 당당하게 배달의 문으로 들어 갑니다.


배달국배달국

작은 연못과 아름다운 딴 세상들이 돌담을 지나고 석문을 통과 할 때 마다 하나씩 나타납니다. 


마고성풍경마고성풍경

보슬비 오는 가을 검달길을 걷는 분위기는 이보다 더 좋을 수는 없을 것입니다.


마고성 연못마고성 연못

동심원문양동심원문양

우리의 고전에 가끔 등장하고 실제로 고대 유적에 등장하는 동심원 석물입니다.
이 석물이 얼마나 오래되었고 누가가 왜 만들었는지는 중요하지 않습니다.
이 석조각품이 이곳 마고성 검달길 가에 있다는 것입니다.  


치우문양치우문양

치우도깨비치우도깨비

마음대로 상상하고 시대의 한 부분에 끼워 맞춰보는 재미는 여행자의 권리입니다.

나는 이 석물의 그림을 치우 천왕의 상징물로 보겠습니다.
마고 할미의 연대와는 크게 다르지만 대륙에서 이땅의 역사를 만든 치우 시대의 기억이 강하게 자리잡은 나의 마음입니다. 


마고시대 마고시대

대부분 만든 석물의 그림들은 시대가 왔다 갔다 합니다.

역사시대 이전의 그림과 근세사에나 나올 법한 그림이 뒤섞여서 취향대로 끼워맞춰 볼 수있긴 하지만 하나의 역사 디렉토리로 가닥을 잡게 하면 좋겠습니다. 


치우천왕도깨비치우천왕도깨비

검달길검달길

검달길은 계속되고 전생 이전 흐미한 기억들을 동원해서 배달의 역사를 끼워 맞추려 노력해 봅니다.




마고성 돌문마고성 돌문

진정 마고성으로 들어 가나 봅니다.


마소성입구마소성입구

마고성 마지막 석문은 무척 궁금합니다.

마소성 이상세계입구마소성 이상세계입구

마소성 이상세계입구마소성 이상세계입구

영복산문영복산문

맨 위의 한자가 편안할 영자인지 정확히 알 수 없지만 영복산문이라고 이해 합니다.
영원히 평안을 얻는 곳으로 들어가는 문이라고 해석하는데 맞는지 모릅니다.


마애석화마애석화

비가와서 좀 잘보이지 않지만 오늘 본 마애 석화 중에서 가장 맘에 드는 작품입니다.
기왕 마고(麻姑)시대와 어울리지 않는 작품이라면 이런 것은 좋네요..


고대 동심원고대 동심원

동심원은 상상을 유도하고 상고 시대를 느끼는데 좋지만 어지 유치원생이 그린 사람 그림같은 모양은 좀 이상합니다.

 

고대 벽화고대 벽화

마고시대 석탑마고시대 석탑



마고성 석탑마고성 석탑

마고 무사마고 무사

사슴 머리를 한 무사 상입니다.
사람이 사슴 투구를 쓴 것이라면 머리가 너무 작고요 상상의 동물 무사라면 이해의 방향을 좀 잡아 주면 좋겠습니다.

마고성 석탑마고성 석탑

멋진 석탑인데 위치나 분위기나 모양이 일품입니다.



마고성벽마고성벽

마고성 성벽의 한 모퉁이입니다.

산 안개가 깔리는 단풍 계곡과 잘 어울립니다.


마고성벽마고성벽

곳곳에 쌓은 수많은 돌 담과 성벽은 대단합니다.
사람이 쌓은 것으로 보기엔 엄청납니다.
어떤 사람 말 처럼 정말로 신선이 하루아침에 신통력으로 만든 것입니까?..ㅎㅎ 그렇다고 해 두는 것이 좋은 상상을 하게 합니다.

 


마고성 전경마고성 전경

산 구름 내려 앉은 마고성 들머리 전경입니다. 




마고성 성루마고성 성루

마고성 성벽 위에서 사람들이 내려다 보고 있습니다.
크지도 않은 돌맹이들을 수 없이 많이 사용해서 쌓은 성벽입니다. 


마고성 풍경마고성 풍경

그림처럼 멋지고 동화처럼 신비한 기운이 도는 마고성에 산구름이 내려 앉는 전경입니다.


마고성연못마고성연못

마고성 앞 연못입니다.


마고성에 오른사람들마고성에 오른사람들

마고성 한 부분에 올라간사람들을 맞은편에서 당겨서 찍은 사진입니다.


마고성 문양마고성 문양

이상한 문양의 조형물입니다.

어느 때 무었을 상징하며 만든 조형물인지는 모릅니다.

도사나 신선이 만든 것으로 생각하면 좋겠습니다.


마고성 탐방마고성 탐방


홍익문홍익문

마고성 날머리에서 보면 홍익문으로 되있습니다.





연관글 목록 

[블로그일기/일반지식] - 연호(年號)와 세기(世紀)와 BC-AD

[여행-유적-역사인문전반/역사-고전] - 백제왕위(百濟王位) 계승(繼承)과 계보(系譜).

[블로그일기/창작일반] - 길걷는 선비의 패션

[블로그일기/일반지식] - 켄타우로스- 반수반인 Κένταυροι- Centaur

[여행-유적-역사인문전반/역사-고전] - 아라가야의 고인돌과 동심원 문양

[여행-유적-역사인문전반/역사-고전] - 정감록(鄭鑑錄)진본(眞本)과 천기대요.

[여행-유적-역사인문전반] - 조선왕조 왕위계승도와 왕조의 계보흐름

[블로그일기/창작일반] - 고대인(古代人)들이 살던 아름다운 계곡(溪谷)

[여행-유적-역사인문전반] - 고대인(古代人)들이 남긴 메시지

[여행-유적-역사인문전반/역사-고전] - 암각화로 남긴 고대인의 메시지와 아름다운 계곡

[분류 전체보기] - 인상깊게 본 자바미술품

[여행-유적-역사인문전반/역사-고전] - 대가야의 현장 고령 지산리 여행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