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대포에 바람이 불고 있네요.
바람은 봄바람,쉬원한 바람,추운 바람,서늘한 바람 등 많이 있지만 요새 다대포에 부는 바람은 추운겨울이 지나가고 따뜻한 봄에 부는 훈훈한 봄 바람입니다.
또는 아무리 맞아도 좋은 한 여름에 쉬원하게 불어 오는 강 바람입니다.


아름다운 해변이 있는곳 부산의 다대포는 어느 해변 못지 않는 좋은 곳입니다. 

어제 오랫만에 다대포를 찾았는데 솔밭 언덕에 자리판 깔고 쉬원한 바닷바람 맞으면서 쉬었다 왔습니다.


남부산 끝에 자리잡은 구름도 빠져드는 몰운대를 배경으로 근사한 정취가 흘러 넘치고 생동감으로 활기찬 다대포 해안을 보며 쉬었다 왔는데 바람이 좋아서 황사도 모르겠네요.

그냥 재미로 기분좋아서 하는 말이지만 플로리다 해안도 이보다 낳을리 없다며 웃었습니다.
함께 휴식하며 놀면서 그러면 저 멀리 아스라이 보느는 곳은 큐바가 보이는기가?
이런 농담도 하면서요..
해안에 줄지어 있는 그네 벤치는 헤밍웨이가 노년에 휴식하던 벤치겠네! ..

하여튼 다대포가 바뀌고있는것은 확실합니다.

우리나라 곳곳이 변하지 않는데가 없지만,
남부산 거점이 이곳이 될것같은 느낌은 1호선이 연장되고 난 후부터 더욱 다대포가 될 것 같다고 생각이 듭니다.

누가 압니까?

지금은 부산 하면 "해운대" 하지만 어느 때 부터 부산관광 하면 "다대포" 하면서 인지도가 더 높아 질지를 요..?

다대포는 일몰이 쥑입니다.
다대포는 분수쇼가 쥑입니다.
다대포는 솔밭 쉼터가 쥑입니다.

다대포는 드넓은 모래 해안이 쥑입니다.

다대포는 수심이 얕아서 걸어서 나가는 바다가 쥑입니다.
다대포는 제트스키 윈드서핑이 쥑입니다.
다대포는 바람이 쥑입니다.
다대포는 무료 조개잡이가 쥑입니다.


쥑이는거 다 쓸려면 밤 새도 다 못씁니더...
그냥 다대포는 쥑이는 곳이라요...

어린애들 삽들고 나와서 모래 퍼담고 노는데도 쥑이고..
연인들 해안산책 노부부 추억만들기 사진가들 작품만들기도 쥑이는 곳이고여..

생태 관람용 나무 데크 길도 쥑이는 축에 들어가는데요,...

전체적으로 쥑이는 분위기에서 보면 워낙 좋은게 많아서 나무 데크길은 생략하려다 소개 합니다.


다대포ILCA-77M2 | Pattern | 1/2000sec | F/8.0 | 120.0mm | ISO-400 | 2017:05:07 13:25:25다대포

다대포ILCA-77M2 | Pattern | 1/800sec | F/11.0 | 60.0mm | ISO-400 | 2017:05:07 11:55:32다대포

이 고상한 예술품은 어떤쪽에서 보면 반밖에 안보입니다.
지금은 전체 다 보이는 방향이구요..

다대포ILCA-77M2 | Pattern | 1/2000sec | F/8.0 | 100.0mm | ISO-400 | 2017:05:07 13:24:07다대포

몰운대ILCA-77M2 | Pattern | 1/640sec | F/11.0 | 18.0mm | ISO-400 | 2017:05:07 12:06:28몰운대

부산관광ILCA-77M2 | Pattern | 1/2000sec | F/8.0 | 70.0mm | ISO-400 | 2017:05:07 13:44:36부산관광








신고
Posted by RiverWind blogessay46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한때는 부산의 중심지가 중앙동 부근에서 남포동 광복동에서 대신동으로 이어지는 곳이었던 때가 있었다.
학군도 그 지역이 부산에서 좋은 곳이었으며 부두나 영도로 가는 교통요충지역이 중앙동이었다.

지금도 자갈치와 남포동 깡통시장등 송도로 이어지는 관광벨트는 잘 발전되고 있는곳이다.


보수동 책방골목보수동 책방골목
대청동 쪽에서 들어가는 입구 지역


부산의 대표적인 공원인 중앙공원과 민주공원인 대청동 뒷산에서 국제시장으로 이어지는 비탈아래 자리잡은 유서깊은 보수동 책방골목은 여전히 성업중이다.

 

보수동 책방골목(寶水洞 冊房-)은 부산광역시 중구에 보수동의 명소가 되어서 이제는 책을 사려는 실 수요자 보다는 관광객이 많을 정도로 추억어린 곳이 되었다.


이곳에서 취급하는 서적들은 고서, 동양학, 소설, 외국원서, 참고서, 실용서, 만화, 잡지, 아동서적, 교과서, 헌책 등에 이르기까지 없는게 없다고 할 만큼 책에 관한한 우리나라 어느곳 보다 방대한 자료를 가지고 있는 전문적인 서적상점들이 있다.


매월 첫째,셋째주 일요일이나 추석, 설날 등의 명절 당일과 전후 일중 하루를 더해서 정기 휴무일이기대문에 이곳을 찾을때는 유의 해야한다.
매년 9월~10월 사이에는 보수동책방골목 문화행사인 축제도 있다.


최초에 이지역이 시작된 것은 1950년대 초 당시 미군들이 보던 헌 잡지와 학생들의 헌 참고서 등을 팔기 시작하는 노점상들이 발전해서 헌책방 4곳이 생긴 것이 최초이다.


6.25 전쟁을 겪으면서 우리나라 대학의 분교가 부산에 들어서고 구덕산 일대와 보수동 뒷산 등에는 피난 온 많은 천막교실로 수업을 하는 학교드리 생겨 나면서 이곳 헌책방은 빠르게 발전하게 된다.



보수동 책방골목보수동 책방골목

보수동 책방골목보수동 책방골목

보수동 책방골목보수동 책방골목



신고
Posted by RiverWind blogessay46

댓글을 달아 주세요




부산의 명품 길걷기 구간 이기대 해안갈맷길 

대한민국 해파랑길 부산 출발 구간 이기대에서 신선대 구간


전국에 있는 수많은 유명 길걷기구간 중에서도 부산의 갈맷길은 아름다운 풍광을 배경으로 잘 조성된 명품 길입니다.

그 중에서도 이기대 신선대 구간은 이야기가있는 지역으로서 환상적이고 아름다운 해안절경과 바다조망이 뛰어난 곳입니다.


또 구간이 완만하면서도 적당한 운동량을 필요로하는 산행구간을 포함하며 자연수림을 통과하는 좋은 길걷기 코스를 포함합니다.


아래 유튜브로 엮은 사진들은 광안리 백사장을 출발해서 신선대까지를 가면서 찍은 사진들입니다.

해안절경 이기대와 부산 북항 전망대 신선대에서 보는 아름다운 풍광을 즐겨 보세요.







신고
Posted by RiverWind blogessay46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