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정산성 동문에서 고당봉경유 범어사까지



금정산 등산코스 중에서 하일라이트는 범어사에서 동문까지로 볼 수 있습니다.
물론 다른 코스도 아주 좋은 하일라이트가 있지만 대중교통등을 고려한 접근성이나 경관 능선코스등을 고려하고 체력안배 등을 고려한 추천 코스입니다.


동문에서 고당봉 경유 범어사까지의 거리는 약 7Km정도 되며 휴식및 사진촬영등 쉬는시간은 빼고 오직 걷는시간만 생각한다면 사람에 따라서 다르지만 대략 2~4시간이면 될 것입니다. 물론 우수한 체력으로 달리는 분이라면 이보다 훨씬 덜 걸릴것이며 반대로 초심자로서 체력이 나쁜븐은 하루종일 걸릴 수 도 있습니다.


어제 동문에서 고당봉경유 범어사로 하산한 사진기록을 올립니다.
이코스는 반대로 범어사에서 내원암 방향으로 고당봉을 경유 동문에서 마치는 코스를 택해도 좋습니다.

만약 법어사를 관광 하려 한다면 등산을 마치고 느긋하게 참배하거나 구경 할수 있기 때문에 범어사를 날머리로 하는것이 좋을것으로 생각합니다.


금정산 등산지도 동문에서-범어사까지금정산 등산지도 동문에서-범어사까지

지도에서 노랑색은 대중교통노선이며 하늘색은 등산노선입니다.


추천등산코스 지도입니다.
지하철1호선 온천장역 맞은편에서 203번을 이용해서 금정산성 동문입구 에 하차해서 등산을 시작합니다.


금정산의 장승금정산의 장승


하차해서 동문으로 향하면 북문까지는 화장실이 없음으로 곧바로 우측아래에 있는 화장실에서 볼일을 봅니다.
곧 두개의 장승이 나타나며 가단한 등산안애 지도를 볼 수 있습니다.


금정산성 동문금정산성 동문


유서깊은 금정산성의 아름다운 동문을 만납니다.

이 건축물은 당시 영남제1의 건축가 사제간에 저아래 서문과 함께 지은것인데 스승이 지은것이랍니다.
일화는 생략하며 관심있다면 현장에서 알아보길 바랍니다.

 

금정산 등산로 고성과 솔밭길금정산 등산로 고성과 솔밭길


동문을 지나면 솔바람부는 한적한 산길이 솔숲사이로 한국최고 최장의 금정산성 천년 고성따라 시작 됩니다.


금정산 약수금정산 약수


한참을 지나다보면 길 아래 약수가 있습니다.
금정산성 등산로에 몇 안되는 귀한 약수 입니다.금정산은 비교적 물이 흔한 산이지만 오늘등산코스에서 북문에 가야 만날수 두개의 약수 중 첫번째 약수 입니다.
충분한 물이 없다면 여기서 보충하는게 좋을것입니다.

금정산의 바위금정산의 바위


오늘 만나는 3개의 봉우리 중에서 첫번째 의상봉을 앞두고 나타나는 바위들입니다.
금정산의 바위들은 하나같이 형상이 예사롭지 않으며 명산의 이름처럼 보는것마다 이야기를 만들수 있을 만큼 기이하고 생명이 느껴 집니다.

금정산의 바위금정산의 바위


제3망루를 지나고 의상봉을 앞두고 능선에서 만나는 제4망루를 봅니다.

이 망루에 오르면 금정산 3봉이 한눈에 줄지어서 보입니다.

금정산성 북문PANTECH | IM-A860K | 1.1mm | ISO-0금정산성 북문


의상봉에서 바라보는 금정산 3봉입니다.
맨앞의 바위산이 의상봉입니다.

그 뒤로 산성이 하얀 심줄처럼 드러난 원효봉이 보이며 가자 뒤에 아스라히 부산의 최고봉 금정산 고당봉입니다.

금정산 삼봉금정산 삼봉


의상봉에 앉아서 바라보는 경관입니다.

금정산 의상봉PANTECH | IM-A860K | 1.1mm | ISO-0금정산 의상봉


의상봉을 지나면서 뒤돌아보는 풍경입니다.

고성의 성곽이 등뼈처럼 굽이치고 등뼈의 마디마다 중요한곳에 봉오리가 하나씩 매듭지어 있습니다. 

금정산 의상봉금정산 의상봉


이제 곧바로 두번째 봉오리 원효봉을 바라 봅니다.

이 봉오리는 깔딱고개입니다.

등산하는 사람들이 체력이 다 해 갈때 또한번 숨이 깔딱 넘아가도록 나타나는 고개입니다.

경사도는 그리 심하지 않지만 등산로 이족으로 가나 반대편에서 오나 중간에서 고약하게 힘빼는 봉오리입니다.

사실 웬만큼 등산하는 분은 아무것도 아니긴 합니다. 

금정산 원효봉금정산 원효봉

금정산 원효봉금정산 원효봉


원효봉을 지나서 한참을 가다보면 너른 산허리에 제대로 된 성루가 나타납니다.

오늘 등산코서에서 금정산성 마지막 성루 북문입니다.
이곳은 화장실과 식수가 있고 휴식공간도 있으며 금정산에서 교통이 좋은곳입니다.
비상시에 차량이 도착 할 수도 있는 곳입니다.
여기서 휴식을 취하고 고당봉을 오릅니다.
또는 간편등산을 하는 분은 범어사나 그정마을로 하산하는 사거리 교차로입니다.

금정산성 북문금정산성 북문


휴식후 고당봉을 향해서 오르다 보면 금샘가는 길이 아오는데 저멀리 보이는 바위 맨아래 정수리 부분에 그 유명한 샘물이 있습니다.
하늘에서 범어가 내려와 노닐었다는 금샘이 있는 바위를 봅니다.
금샘을 거쳐서 고당봉을 오를분은 여기서 금샘으로가고 바로 고당봉을 오를분은 계단길을 택해서 나무데크를 이용하면 됩니다.사실이곳이 꽤 힘든 코스였지만 지금은 계단길이 잘 만들어저서 그냥 고층아파트 걸어가는 것 정도로 생각하면 됩니다.

금정산 금샘금정산 금샘


금정산 정상봉 고당봉입니다.

금정산 고당봉금정산 고당봉


산고양이들이 금정산 정상에 사나봅니다.
사냥해서 들쥐도 잡으면서 스스로 자급자족 해야 할 텐데 등산객들이 먹는 김밥이나 얻어 먹으려고 금정산 정상에 딱 버티고 있습니다.사람들이 마음이 약해서 자꾸만 먹을걸 주다보니까 애들이 아예 정상에서 명당자리를 차지하고 새로 올라오는 사람들을 기다리며 이번에는 어떤 메뉴가 있을까 하고 사람들을 맞이 합니다.  

고당봉의 고양이들고당봉의 고양이들


고당봉의 고양이들고당봉의 고양이들


이제 하산 합니다.
범어사 쪽으로 가기 위해서는 나선형 계단을 이용해야 합니다.겨울에는 철제 바닥이 얼어서 상당히 위험한 곳입니다.바람도 경장히 셉니다.

고당봉 나선계단고당봉 나선계단

계단을 다 내려서 철탑있는 능선교차로에 오면 이정표가 있습니다.
호포쪽으로 가면 금정산 암각화를 볼 수 있지만 범어사로 하산 할 것입니다.
여기서는 3.4Km라고 되 있습니다.
이정표대로 하면 오늘 등산거리는 7.4Km가 됩니다.

고당봉이정표고당봉이정표


방금 내려온 고당봉을 뒤돌아 보며 한컸합니다.

날씨가 좋지 않아서 오늘 담은 사진은 전부다 뿌옇게 나오지만 사실감이 있어서 나름대로 좋습니다.

고당봉고당봉


역3Km를 쭉 내려오면 범어사 부속암자 내원암을 만나며 이 암자도 아기자기하고 범어사 관광을 목적으로 한다면 한번 들려 볼 만 한 곳입니다.
내원앞 입구를 지나 청련암을 지나면 범어사 본찰을 만납니다.
관광도하고 불자라면 참배도하고 휴식을 취한후 등산 마무리를 하는 곳입니다.
경내를 지나쳐도 되지만 일주문을 통과하며 마무리를 하는것이 더 좋습니다.

범어사범어사



범어사를 나오면서 뒤돌아보며 합장하고 선찰대본산 금정산범어사라고 쓰여있는 조계문을 바라봅니다.
보통은 일주문이라고도 하며 산문을 들어서는 곳이지만 이제 이곳을 나옵니다.


범어사 조계문 -일주문범어사 조계문 -일주문


위풍도 당당한 범어사 입구의 노송을 바라보며 오늘 등산을 마무리합니다.
약300m정도의 거리에 있는 범어사 입구 버스를 타고 지하철1호선 범어사 역으로 갈 것입니다.

노송노송


아래는 오늘 등산한 코스 안내도입니다.거리는 대충이며 틀릴수도 있습니다.
범어사에서 고당봉가지는 2.8Km로 표시되었는데 고당봉아래 이정표에는 3.4Km로 표시되어 있는점 참고 하시길 바랍니다.

금정산 등산지도 동문에서-범어사까지금정산 등산지도 동문에서-범어사까지



신고
Posted by RiverWind blogessay46

댓글을 달아 주세요




금정산성 산행후기.


어제 일요일 금정산성 북문방향으로 산행 다녀온 후기입니다.
날씨가 겨울같지 않게 푸근해서 겨울등산복이 무거울 정도였습니다.
아래 GPS체킹처럼 동문에서 미륵봉을 둘러서 금성초등학교로 하산한 것입니다.
GPS측정결과 데이터를 보니까 8Km정도되는 거리이군요.

지인의 추천으로 트랭글이란 어플을 스마트폰에 깔곤 있었지난 항상 잊어버리고 사용을 못했는데 오늘 언듯 생각나서 동작을 시켜본 것입니다.
그것도 출발지를 한참 지나서야 생각나서 동작시킨것입니다.
등산이라기 보다는 소풍가는기분으로 사진찍으며 동영상도 촬영하고 미륵사 사찰에도 들리면서 천천이 하루를 보낸 기록입니다.

아직 사용법을 잘 몰라서 집에와서 지도를 캡쳐한것입니다.
데이터가 살아있는 지도를 사용할 방법이 있을듯하지만 이정도 내가 지나온 지점이 찍혀있는것 만으로도 좋다.

구글어스로 GPS직어서 산행 지도를 완성하는 방법도 있다는데 아직시도 해 보지는 못했다.  
다음엔 딴것도 사용해 보기로 하고 GPS기록되는 등산 어플을 좀 찾아 보려 합니다.

동영사으로 담은것은 한꺼번에 보기 쉽도록 유튜브로 올릴것이며

먼저 원효봉구간은 여기를 클릭하면 볼 수 있습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0B0_fG5fnBc
  


금정산성 산행후기금정산성 산행후기



금정산성 산행후기Canon | Canon PowerShot S3 IS | 1/800sec | F/5.6 | 6.0mm금정산성 산행후기


금정산성Canon | Canon PowerShot S3 IS | 1/640sec | F/4.0 | 6.0mm금정산성


신고
Posted by RiverWind blogessay46

댓글을 달아 주세요




금정산 겨울산행 후기

금정산성 따라가는 동문에서 범어사 까지 산행후기 


먼저 2014/12/09일 금정산 단체 등산하시든 어느분 의상봉 아래에서 손바닥을 가시에 찔려서 고생할때 등산핀을 주고 손바닥에 가시를 빼려 노력해 주신 분께 감사드립니다. 늦게 하산해서 병원에서 마취하고 남은거 제거하고 치료해서 지금은 멀쩡합니다.


먼저 어제산행한 코스를 간단히 소개합니다.

도시철도 온천장역앞에서 산성가는뻐스 203번을타고 산성고개(남문역) 바로 직전 동문앞 주차장에서 하차합니다.

물론 식물원입구에서 하차하여 거기서 부터 동문까지 걸을 수 도 있지만 그렇게 하면 산행거리가 크게 늘어나고 산행로도 계곡으로 이어저서 별로 운치가 없기 때문에  뻐스로 동문앞까지 올라가서 하차하고 동문에서 부터 금정산성을 따라서 원효봉 의상봉을 찍고 금샘바로 아래 까지 가서 고당봉을 찍고 범어사로 하산하는 코스를 택한다.


여기서 참고로 덧붙인다면 동문앞에서 하차하지 않고 금정산성고개 즉 남문앞에서 하차해서 동문으로 갈수도 있습니다.


이 코스가 금정산 백미코스 중에서도 가장 선호도가 높고 경관도 좋은 곳이며 ㅁㄶ이 이용하는 대표적인 코스입니다.그리고 산행거리도 약 4km정도로서 무리없는 적당한 거리입니다.


시간은 중간중간 휴식을 얼마나 하는냐 또는 역사적인 이야기와 함께 사진을 찍거나 하는 사람에따라서 등산하는 방법이 다르기 때문에 정확히 말 할수는 없지만 보통사람의 등산속도로 산행만 하는 시간은 약 2시간에서 4시간 정도가 소요 될것으로 생각합니다.


겨울산행은 머니 머니 해도 눈덮인 산을 보는 것인데 다행이 어제 금정산에는 군데 군데 적설이 남아 있어서 산경이 더욱 운치가 있었습니다.
산행하며 중간중간 담아온 사진을 함께 올립니다.


금정산성 동문SONY | DSLR-A300 | 1/320sec | F/5.6 | 18.0mm | ISO-100금정산성 동문


금정산성 동문SONY | DSLR-A300 | 1/250sec | F/5.6 | 18.0mm | ISO-100금정산성 동문


금정산의 바위SONY | DSLR-A300 | 1/200sec | F/5.6 | 30.0mm | ISO-100금정산의 바위


눈덮인 금정산 SONY | DSLR-A300 | 1/320sec | F/5.6 | 70.0mm | ISO-100눈덮인 금정산


금정산의 바위들 SONY | DSLR-A300 | 1/160sec | F/5.6 | 30.0mm | ISO-100금정산의 바위들


금정산 의상봉SONY | DSLR-A300 | 1/640sec | F/5.6 | 18.0mm | ISO-100금정산 의상봉


금정산성SONY | DSLR-A300 | 1/500sec | F/5.6 | 18.0mm | ISO-100금정산성


금정산성SONY | DSLR-A300 | 1/250sec | F/5.6 | 28.0mm | ISO-100금정산성


금정산성 북문SONY | DSLR-A300 | 1/320sec | F/5.6 | 80.0mm | ISO-100금정산성 북문


금정산 고당봉SONY | DSLR-A300 | 1/250sec | F/5.6 | 18.0mm | ISO-100금정산 고당봉


금정산 고당봉SONY | DSLR-A300 | 1/400sec | F/5.6 | 18.0mm | ISO-100금정산 고당봉


더많은사진 보러가기 : http://youtu.be/uaGKZBA5Zi0

 

 

금정산 고당봉 산행기 

신고
Posted by RiverWind blogessay46

댓글을 달아 주세요




낙동정맥(落東正脈).


낙동정맥은 우리나라의 산맥들을 큰 줄기로 분류하고 그 산줄기를 13개로나누어서 정맥으로 분간하는데 그중에서 가장큰 백두산에서 뻗어 남하는 줄기를 대간으로 하고 백두산에서 분리한다하여 그 이름을 백두대간이라 하는데 이 백두 대간이 남하하다가 한반도 중동부지역에서 한줄기가 분리되는데 여기에서 분리되어 남동해 방향으로 동해바다를 다라서 남하하는 산군들을 이어 큰 줄기가 형성되어 부산까지 이어지는 정맥을 일컬어 낙동정맥(落東正脈)이라고 부른다.


한반도의 산맥중에서 가장큰것은 백두대간이지만 동해를다라서 병풍처럼 우리나라를 감사며 마치 동물의 척추처럼 이어지는 크고 두더러진 산맥 또는 정맥이다.
참고로 산맥과 정맥은 그 구성원리가 좀 다른데 산맥은 지질적 측면으로 구성한다고 하는데 정맥은 조선시대 부터 우리나라의 강물과 지형을 바탕으로 해서 펴낸 대간과 정맥으로 표현한 산경도를 따른 산군들의 흐름을 말한다.


낙동정맥 금정산 의상봉SONY | DSLR-A300 | 1/40sec | F/18.0 | 35.0mm | ISO-100낙동정맥 금정산 의상봉


낙동정맥(落東正脈)이 시작되는 지점은 백두대간(白頭大幹)이 남하하다 매봉산에서 지리산 방향으로 내륙쪽으로 방향을 돌릴때 이곳에서 계속해서 동해 바다를 따라서 남하하는 맥으로 시작된다.


매봉산(매봉산)에서 갈라진 산줄기는 남하하면서 백병산(白倂山),주왕산(周王山),단석산(斷石山),가지산(加智山),영축산(靈鷲(취)山),금정산(金井山),몰운대(沒雲臺)까지 이어지는 총 370KM의 장대한 산군들의 흐름이다.   


이 장대한 산줄기인 낙동정맥은 산줄기 양쪽에 뚜렸하고 큰 도시들을 형성하고 아우르며 품는다.

낙동정맥은 동쪽으로 동해바다를 막아서고 서쪽으로는 장강 낙동강을 끼고 나란이 달려서 부산이라는 거대한 도시를 그 긑자락에서 형성한 후 남해바다로 흘러 들어가기 직전 구름도 빠저드는 몰운대에서 그 기운이 마지막으로 뭉처 멈춘다.


낙동정맥은 동쪽으로 동물의 척추처럼 굵은 마디로 도시를 형성하는데 그 마디마다 울진,영덕,포항,경주,울산,부산이라는 인구 밀집 도시를 크게 세웠고 서쪽으로는 기름지고 완만한 들판과 좋은 환경을 만들어서 태백,봉화,영양,영천,경산,밀양,김해를 탄생시키고 품는다.


특히 낙동정맥은 남하하면서 울산과 밀양부근에서 해발1000m이상의 산들이 솟구치는데 이 산군들로 구성된 영남알프스라는 아름다운 지역을 형성해 낸다.

 

계속하해서 남하하는 정맥은 부산에서 또한번 한번 솟구치는데 그 중심에 부산의 진산 금정산이 있다.

금정산엔 우리나라 제일의 금정산성이 고스란이 남아있으며 최고봉 고당봉을 중심으로 계명봉,뒤로는 장군봉,남으로는 북문을 거처서 원효봉,의상봉,산성고개를 지나고 동문 남문에서 상계봉과 파리봉을 곁가지로 남기고 백양산으로 남하하며 엄광산,구덕산,봉화산,아미산을 거처서 마침내 몰운대로 빠저든다.


이 기나긴 산줄기들은 계곡마다 능선마다 면면이 서려있는 이땅의 역사들이 우리몸의 혈관처럼 굽이굽이 흘러서 오늘날가지 고을과 도시들에게 자양분을 공급하는 중요한 정맥이다.


역사적으로는 통일신라가 삼국통일을 한 그 중심인 경주가 있으며 경주는 곧 낙동정맥의 기를 받아 지금까지 우리역사의 중심에서 정맥과 함께 살아있고 그 근간이 되는 남부지역의 사국시대 주역인 가야국(가락국)을 품고있는 산줄기이다.


낙동정맥의 마지막인 부산에는 이밖에도 황령산,금련산,장산등 정맥에서 곁가지로 떨어저 나온 줄기의 산들은 많이 있다. 

낙동정맥이 부산까지 달려 내려온 기본줄기를 말하려고 한 것임으로 남하하면서 많은 곁가지로 남긴 명산들의 이름을 다 열거 할수는 없다.

다음에는 영남알프스를 이어 갑니다.




글:By 강물처럼바람처럼 River & Wind's Story
http://omnislog.com/ : http://riverwind.tistory.com/

신고
Posted by RiverWind blogessay46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