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관광 첨성대(瞻星臺).

경주 역사탐방에서 첨성대는 빠질수 없는 신라 문화유산이다.

첨성대는 경주시 반월성 부근 동북방향에 있는 신라 중기의 아름다운 석조 건축물이다.

선덕여왕때 건축된것이며 현존하는 동양 최고의 천문대이며 대한민국 국보 제31호이다.


362개의 큰 화강암 벽돌을 원통형 길죽한 항아리 모양으로 독특하게 축조한 높이는 9.17미터 바탕 지름 5.17미터 크기이다.

상부의 지름은 2.5미터로 좁아지는 호리병모양이다.
고려나 조선시대에도 천문대는 있었으며 그 크기는 2미터에서 4미터에 불과해서 상대적으로 큰 천문대이다.

역사적인 고증이나 건축학적 천문학적 의미는 차치 하드라도 벌판 가운데에 독특한 모양으로 서 있는 이 석조물은 볼수록 멋있다.


안에 들어가 볼 수는 없지만 튼튼하게 지은 이 천무대에서 제대로된 과학적인 관찰을 했으리라는 추측을 할 수 있는데 아쉽게도 무었을 얼마나 연구했는지의 기록은 모른다.


아래는 담은 사진을 동영상으로 역은 것이다.




첨성대(瞻星臺).PANTECH | IM-A860K | 1.1mm | ISO-0경주관광 첨성대(瞻星臺).




신고
Posted by RiverWind blogessay46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